유재석·박명수, 정형돈에 깜짝 선물 '훈훈'
유재석·박명수, 정형돈에 깜짝 선물 '훈훈'
  • 울산신문
  • 승인 2015.12.02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소 즐겨보는 '서프라이즈' 출연
무한도전 멤버간 끈끈한 우정 확인
▲ 이대한 청소년기자(매곡고2)

지난달 29일 방송된 '신비한 TV 서프라이즈'에서 무한도전 맴버인 유재석과 박명수가 깜짝 출연해 장안에 큰 화재를 불러일으켰다.
 이날 등장한 유재석은 민머리 분장을 하고선 산둥꼬마 역을 맡아 등장했는데, 화려한 봉술은 물론이고 중국어까지 유창하게 소화해내면서 자신의 존재감을 제대로 뽐냈다.


 이에 질새라 박명수 역시 중국의 마오쩌둥 역할을 맡아 카리스마를 한껏 뽐내며 훌륭한 연기를 보여줬다.
 이렇게 갑자기 유재석과 박명수가 서프라이즈에 등장하면서 많은 사람들에게 의아함을 품게 했는데, 그 이유가 무한도전 맴버인 정형돈을 위해서라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훈훈함을 선사했다.
 사실 최근 정형돈은 심각한 수준의 불안증세를 보이는 등 이 때문에 모든 방송을 쉬게 됐다.


 이를 걱정하던 유재석과 박명수는 정형돈이 자주 즐겨보는 서프라이즈에 등장해 깜짝 선물을 주기로 한 것.
 이러한 사실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이들에 대해 의리가 넘친다는 등 긍정적인 여론이 형성됐다.
 유재석과 박명수의 이번 출연은 무한도전 맴버들끼리의 깊은 우정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던 순간이었다.
 이러한 따뜻한 위로에 힘입어 정형돈이 하루 빨리 방송계로 복귀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