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3 월 23:30
 소방, 울산외고
 
> 뉴스 > Day+ > 우리가 보는 세상
     
지진 대피 요령 숙지해야
박지은 청소년기자(학성여고2)
2016년 07월 27일 (수) 20:46:25 울산신문 webmaster@ulsanpress.net
   

지난 5일 오후 8시 33분 울산 동구 동쪽 52㎞ 해역에서 규모 5.0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번 규모 5.0의 지진은 역대 국내에서 발생한 지진 중에서 5번째다. 이렇게 강한 지진이 일어난 만큼, 지진에 대해 소홀히 생각하지 말고 대비해야 할 것이다.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지진 시 행동요령에 대해 알아볼 필요가 있다. 집 안에 있을 때 지진이 발생한다면 옷장이나 그릇장, 냉장고 등이 넘어 지지 않도록 고정 기구 등으로 고정해 둔다. 또한 지진의 진동으로 안에 있는 물건이 튀어나오지 않도록 찬장의 문 등은 고정기구로 단단히 고정해 두고, 텔레비전이나 화병 등을 높은 곳에 두지 않도록 하며 마루에 흩어진 유리 등으로 다치지 않도록 두꺼운 슬리퍼 등을 평소에 준비해 둔다.
 집 밖에서 지진을 느낀다면 땅이 크게 흔들리고 서 있을 수 없게 될 것이다. 그럴 땐 무엇인가 기대고 싶어 하는 심리가 작용하므로 가까이에 있는 대문기둥이나 담이 우선 그 대상이 될 것이다. 그러나 언뜻 보기에는 튼튼해 보이는 이러한 것들이 실은 매우 위험한 것이다. 블록 담이나 대문 기둥 등에 가까이 가지 말고 번화가나 빌딩가에서 가장 위험한 것이 유리창이나 간판 등의 낙하물이기에 손이나 가방 등 들고 있는 것으로 머리를 보호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빌딩가 주변에 있을 때는 상황에 따라서 건물 안에 들어가는 것이 오히려 안전하다고도 한다.
 이러한 행동 요령을 잘 익혀 지진 발생에 대비할 수 있도록 하고 정부에서도 대지진에 대비한 각종 노력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울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울산신문(http://www.ulsanpres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세진重, 조선경기 침체 극복 신사업
현대車 노사, 2조 근무자 조기퇴근
울산 지역주택조합 사업승인 연결 극소
울산 공업용수, 해수담수화로 해결
은빛 물결 춤추는 사자평 억새
12월부터 울산 하늘에도 드론 마음껏
중단이냐 재개냐…신고리 운명 오늘 결
중부도서관 임시 이전 후유증
예타에 발목 잡힌 '농소~외동 우회도
쌀쌀한 가을밤 따뜻한 이야기와 감성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편집규약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신문의 모든 컨텐츠 및 기사는 지적재산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복사나 전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조희태 / 대표전화 052-273-4300 / 팩스 052-273-3511
Copyright 2006 울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