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6.27 화 23:30
 소방, 울산외고
 
> 뉴스 > 사회
     
현대車노조, 임단협 요구안 마련 교섭 준비 본격화
22일 임시대의원회 개최
주간연속 2교대제·성과급 확대 등
여름 휴가 전까지 타결 목표 방침
2017년 03월 20일 (월) 20:53:29 김지혁 uskjh@ulsanpress.net

현대자동차 노조가 오는 22일 임시대의원대회를 통해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 요구안을 확정하고 올해 교섭을 본격 준비할 예정이다.
 노조는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3일 간 울산 북구 현대자동차문화회관 체육관에서 임시대의원대회를 개최한다. 
 첫날 1/4분기 감사보고회를 거쳐 둘째날인 23일 임단협 요구안과 교섭위원 명단이 확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노조는 앞서 조합원 의견수렴 절차와 상무집행위원수련회를 통해 다양한 임단협 요구 안건을 수렴했다.
 주요 안건은 주간연속 2교대제 8+8시간 완성, 성과급 확대 요구, 해고자 원직 복직, 고소고발 및 손배가압류 철회 요구, 자동차산업발전에 따른 고용보장합의서 체결 요구, 사회공헌기금 확대, 사회공헌위원회 구성 요구 등이다.
 단체협약 부문에서는 조합원 자격 범위 확대, 기초노령연금 수령 전년까지 정년 연장, 상여금 50% 인상(현재 750%) 요구 등의 안건이 나왔다.
 임금 부문에서는 상부단체인 금속노조의 올해 임금 인상 요구안인 기본급 15만 4,883원 인상 수준으로 확정될 것으로 전망된다.
 조합원 고용안정을 올해 임단협의 최우선 과제로 정한 노조는 예년보다 1개월 이른 다음달 중 임단협 상견례를 열고 여름 휴가 전 타결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지난해 선거관리위원회가 상설화됨에 따라 박유기 지부장의 임기가 만료되는 오는 9월 말까지 임단협을 마무리해야 하기 때문이다.
 노조의 한 관계자는 "임시대의원대회에서 요구안이 확정되면 곧바로 회사 측에 전달할 예정"이라며 "올해 임단협에서 승리하기 위해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지혁기자 uskjh@

김지혁의 다른기사 보기  
ⓒ 울산신문(http://www.ulsanpres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대한민국 교육현장, 어디로 가고 있는
트루먼 대통령에게 보낸 이승만의 역사
전교생 지성·인성키움동아리 활동으로
반구대암각화 학술행사, 더 필요하다
대왕암공원 심폐소생술 교육
"울산 4부도심 지역 특성 고려 차별
소설 속 주인공을 만나다-흉터와 무늬
가용자원 총동원 농작물 살리기 사투
김 시장, 지역현안 해결 동분서주
市, 시의회 옥상 점거 현대重 노조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편집규약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신문의 모든 컨텐츠 및 기사는 지적재산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복사나 전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조희태 / 대표전화 052-273-4300 / 팩스 052-273-3511
Copyright 2006 울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