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0 금 23:30
 소방, 울산외고
 
> 뉴스 > 문화
     
'고래·바다 시전' 울산·하동 순회
2017년 05월 14일 (일) 20:03:40 강현주 uskhj@ulsanpress.net

"가시가 가시를 알아보듯/상처는 상처를 먼저 알아보지/맨살을 처음 감싸던 붕대가 기저귀이듯/쓰러져 누운 폐선 한 척의 기저귀를 마저 갈아주겠다고/파도가 하얀 포말로 부서지는 그 바닷가엔/탱자나무로 둘러쳐진 여인숙이 있지(서규정 '탱자나무 여인숙' 중에서)"
 고래와 바다, 삶의 이야기를 담은 시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전시가 열린다.
 '시밥동인'이 주최하고 도서출판 '푸른고래'가 기획한 '2017 고래와 바다 시전'이 울산과 하동에서 순회전을 펼친다.
 전시는 '고래와 바다, 그리고 삶'을 주제로 지난달 12일부터 30일까지는 울산 울주도서관에서 전시를 선보였고, 5월 12일부터 오는 21일까지는 하동 이병주문학관에서 작품을 선보인다.
   강현주기자 uskhj@ulsanpress.net

강현주의 다른기사 보기  
ⓒ 울산신문(http://www.ulsanpres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세진重, 조선경기 침체 극복 신사업
LNG선 발주 회복세 내년부터 본격화
현대車 노사, 2조 근무자 조기퇴근
병원의 꽃, 원무팀
울산시 건설사 하도급 관리 전담TF
예타에 발목 잡힌 '농소~외동 우회도
한층 깊어진 가을, 연인·가족 함께한
언양시외버스터미널, 결국 내달 1일
울산 공업용수, 해수담수화로 해결
울산 지역주택조합 사업승인 연결 극소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편집규약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신문의 모든 컨텐츠 및 기사는 지적재산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복사나 전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조희태 / 대표전화 052-273-4300 / 팩스 052-273-3511
Copyright 2006 울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