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촌서 LPG 탱크로리 전도 가스 누출
웅촌서 LPG 탱크로리 전도 가스 누출
  • 김지혁
  • 승인 2017.10.06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전자 부상... 누출 인한 2차 사고 없어

6일 오전 11시 26분께 울산시 울주군 웅촌면 대복리 원당골 사거리에서 LPG를 실은 8t 탱크로리 차량이 옆으로 넘어졌다.

이 사고로 운전자 A(43)씨가 가벼운 상처를 입어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또 탱크로리에 실려 있던 LPG가 공기 중으로 누출됐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주변 도로의 차량 통행을 막고 탱크로리의 밸브를 차단해 가스 누출을 막은 뒤 차량을 견인 조치했다. 누출로 인한 2차 사고는 없었다.

소방 관계자는 "탱크로리에 LPG 잔량이 적었기 때문에 누출된 양은 많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지혁기자 uskjh@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