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차례 평가전으로 자신감 얻었다는 신태용
2차례 평가전으로 자신감 얻었다는 신태용
  • 울산신문
  • 승인 2017.11.15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축구대표팀 신태용 감독은 지난 14일 "우리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이번 두 차례 평가전의 큰 성과"라고 말했다.

 신 감독은 이날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세르비아와의 친선경기 후 "선수들이 자신감을 얻는 경기가 되지 않았나 생각한다"며 이달 A매치를 평가했다.

 경기력 부진으로 비판을 받아온 한국 축구는 지난 10일 남미 강호 콜롬비아를 상대로 2-1로 승리했고, 이날 유럽 강호 세르비아와 경기에서는 1-1로 비겼다. 그는 이어 내달 일본에서 열리는 동아시안컵에서는 "한국 축구가 아직 살아있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준비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보였다.

 신 감독은 이날 가진 세르비아와의 경기에 대해서는 "피지컬에서 상대에 밀리는 것을 인정하지만, 선수들이 근성으로 모든 것을 커버했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압도적인 신장 차이를 적극적으로 커버하고, 타이밍을 뺏도록 연습한 결과가 좋은 수비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신 감독은 이날 골키퍼 조현우의 첫 기용에 대해 "모험"이었다고 했다. 그는 "월드컵 최종예선 9·10차전 때에도 조현우는 좋은 몸놀림을 갖고 있었지만, 워낙 중요한 경기여서 기용하지 못하는 아쉬움이 있었다"고 돌아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