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음의 열기에 가득찬 함성…2천여석 공연장이 '들썩 들썩'
젊음의 열기에 가득찬 함성…2천여석 공연장이 '들썩 들썩'
  • 울산신문
  • 승인 2017.11.19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 청소년 행복 UP 콘서트 성료]
▲ 청소년 행복 UP 콘서트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는 김기현 울산시장, 서동욱 남구청장, 박미라 남구의회 의장, 울산신문 조희태 대표이사.

19일 갑자기 찾아온 한파에도 불구하고 '2017 청소년 행복 up 콘서트'가 열린 KBS울산홀은 젊음의 열기로 가득 찼다. 울산신문이 주최하고 남구청이 후원한 이번 행사에는 SNS를 통해 공연소식을 접한 청소년들과 울산을 비롯한 부산, 양산시민 등 2,000여명이 참석해 큰 성황을 이뤘다. 개그맨 정용국의 사회로 볼빨간 사춘기, 울랄라세션, 우원재, 면도, 슈퍼비, 라임소다 등 인기가수들은 화려한 무대를 펼쳤다. 10대들의 감성을 저격한 아이돌 음악과 힙합 사운드에 청소년들은 학업의 스트레스에서 벗어나 어깨를 들썩이며 한껏 공연을 즐기는 모습이었다. 이날 그 어느 곳보다 뜨거웠던 행사 현장을 사진 속에 담았다. 편집자

볼빨간 사춘기·우원재 등 핫스타 총출동
10대 감성 저격 열광의 도가니 몰아 넣어

▲ 19일 KBS울산홀에서 열린 '2017 청소년 행복 UP 콘서트'에서 청소년들이 울랄라세션의 환상적인 공연에 열광하고 있다.

▲ '볼빨간사춘기'가 '썸 탈꺼야', '좋다고 말해' 등의 노래를 부르며 톡톡 튀는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 스웨그 넘치는 '우원재'의 힙합 공연.
▲ 화려한 랩 퍼포먼스 공연을 펼치고 있는 면도와 슈퍼비.

▲ 화려한공연을 펼치고 있는 '라임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