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공립어린이집 14곳 신설·확충
국공립어린이집 14곳 신설·확충
  • 이수천
  • 승인 2017.12.05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 보육대란 정책강화 발표

양산시는 신도시 공동주택 입주로 영유아 인구수 급증에 따른 유치원과 어린이집 부족으로 인한 학부모 불편 해소를 위한 시설확충과 지원예산 등 보육대란에 따른 대책을 5일 발표했다.


 양산시는 최근 인구 집중 현상을 빚고있는 물금 신도시 지역 내 국공립어린이집 및 의무시설 어린이집 등 14개소를 신설·확충할 계획이다.
 이날 시가 밝힌 보육정책 강화의 요지는 누리과정 만3~5세가 어린이집과 유치원 어디를 이용하든 생애 첫 출발선에서 수준높고 균등한 교육기회를 보장하기 위한 '공통의 보육·교육과정'을 강화하는 내용이다.


 양산시는 어린이집 교육과정에 대한 부모교육을 실시하고 보육교사의 자질 향상 강화를 위해 전 보육교사 1급 자격을 취득할 수 있도록 승급교육비 지원과 이에 따른 대체교사 지원을 통한 어린이집의 보육 및 교육 수행 기능을 지원할 방침이다. 또한 어린이집에 보내는 학부모들의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누리과정 보육료 부모부담금을 시비 10억을 편성, 법정저소득아동은 부모부담금 전액을 일반아동은 50%를 지원하고 내년 하반기부터는 전액지원도 검토할 계획이다.


 어린이집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대책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이수천기자 lsc@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