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동혁 '슈베르트 명곡'과 봄마중
임동혁 '슈베르트 명곡'과 봄마중
  • 강현주
  • 승인 2018.03.13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구문화의 전당 15일 피아노 리사이틀
21번 D.960 등 낭만적이고 풍성한 연주
15일 리사이틀 공연을 선보이는 피아니스트 임동혁.
15일 리사이틀 공연을 선보이는 피아니스트 임동혁.

클래식 스타 임동혁이 들려주는 고품격 연주가 펼쳐진다. 중구 문화의 전당은 오는 15일 오후 7시 30분 2층 함월홀에서 '임동혁 피아노 리사이틀'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에서 피아니스트 임동혁은 슈베르트 서거 190주년을 기리는 슈베르트 '4개의 즉흥곡 D.935'와 슈베르트의 마지막 피아노 소나타로 피아노 소나타 가운데 최고 걸작으로 꼽히는 '21번 D.960' 등을 연주한다.
즉흥곡 D.935는 즉흥곡으로 가장한 네 악장의 소나타와 같이 풍부한 내용과 높은 완성도가 특징이다.
피아니스트 임동혁은 낭만주의 작품에서 가장 편안하고 풍성한 연주를 선보이며 해외 유수 언론에서도 극찬한 피아노계의 독보적인 스타다.


1996년 국제 청소년 쇼팽 콩쿠르에서 2위에 입상하면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고, 2005년 국제 쇼팽 콩쿠르 3위, 2007년 차이콥스키 국제 콩쿠르피아노 부문 1위 없는 공동 4위에 입상해 세계 3대 콩쿠르를 휩쓸었다.
문화의 전당 관계자는 "낭만적이면서도 극적인 임동혁의 연주 스타일을 잘 보여주는 수준 높은 이번 공연에 많은 시민들의 관람을 바란다"고 말했다.  강현주기자 uskh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