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3억원 투입 원스톱 맞춤형 기업지원
남구, 3억원 투입 원스톱 맞춤형 기업지원
  • 조홍래
  • 승인 2018.03.13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노파크와 공동 5개사업 수행
중소기업 기술 혁신 자생력 확보

울산 남구가 기업별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인 'One-stop 기업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남구는 13일 구청장실에서 서동욱 구청장, (재)울산테크노파크 차동형 원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One-stop 기업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One-stop 기업지원 사업'은 중소기업이 보유한 창의적 아이디어를 신속하게 사업화하고 기업의 기술적인 애로사항을 해결하는 한편, 중소기업의 자생력을 확보하기 위해 연구기관에 기술지원을 하는 사업이다.
남구는 이번 협약에 따라 올해 3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시제품 제작 지원, 첨단장비 활용 지원, 국내외 인증 및 특허 지원 등 기술혁신 주도 기술지원 사업과 마케팅 지원, 전시회 참가 지원, 시장다변화 주도 사업화 지원 사업 등 총 5개 세부사업을 울산테크노파크와 공동으로 수행하게 된다.


실무를 담당하게 된 울산테크노파크는 남구지역 중소기업 등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 등을 개최해 지원 대상을 선정할 계획이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이번 사업으로 관내 중소기업들의 기술혁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올해 기술지원 사업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에는 더욱더 내실 있는 사업을 추진토록 확대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조홍래기자 usjh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