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환경청,31개 사업장 영향평가 실시
낙동강환경청,31개 사업장 영향평가 실시
  • 조창훈
  • 승인 2018.08.09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서생골프장 조성지 등 포함
오수 처리 기준 준수 여부 등 점검

낙동강유역환경청은 울산 울주군 서생골프장 조성사업 등 관내 환경영향평가 협의사업장에 대한 점검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점검대상 사업장은 관광지, 콘도미니엄, 체육시설 등으로 환경영향평가 협의 시 대기, 수질 등 환경영향이 우려되는 31곳이다. 울산지역은 서생골프장 조성사업, 온천유원지 조성사업, 울산-포항 고속도로 건설사업 등이 포함됐다. 

점검은 오수처리시설 등의 협의기준 준수여부를 확인한다. 주요 조사 내용에는 오수처리시설 등 환경오염 저감시설 적정 운영 여부 및 협의 기준 준수 여부, 지하수 등 용수 사용량 적정 여부, 공사시 비산먼지 방지대책 이행 여부, 사업장 주변 환경오염실태 등이다. 

낙동강청은 협의내용 미이행 등 위법 사업장에 대해서는 이행조치를 명령하고, 이행조치가 미흡할 경우 행정처분, 고발 등 강력한 처벌로 협의내용이 이행되도록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처분이 확정된 사업장은 낙동강청 홈페이지에 명단이 공개된다. 또 환경피해방지를 위한 자문이 필요한 사업장에 대해서는 한국환경공단 등 전문 검토기관과 함께 기술지원 등을 이행할 예정이다.  조창훈기자 usjc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