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탁금지법, 사회에 긍정적 영향 끼쳐"
"청탁금지법, 사회에 긍정적 영향 끼쳐"
  • 하주화
  • 승인 2018.08.09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서발전 임직원 설문조사 결과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은 청탁금지법 시행 2주년을 맞아 동서발전 전 직원 및 외부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체감변화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동서발전 직원(744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 96.9%(721명)가 '청탁금지법이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답변했고 94.9%(706명)가 '청탁금지법이 우리사회에서 잘 지켜지고 있다'고 답하는 등 청탁금지법 시행에 높은 관심과 지지를 나타냈다.

 아울러 동서발전 이해관계자(419명)를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는 응답자의 94.5%(396명)가 청탁금지법 시행에 찬성한다고 답변했고 93.3%(391명)가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공직사회의 관행이나 부패개선에 도움이 됐다고 응답하는 등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인한 변화를 체감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동서발전은 이번 조사결과를 청렴정책에 반영해 청탁금지법 준수를 위한 교육, 홍보를 강화하고 부패취약분야 종사자 모두가 청렴교육을 이수하도록 대상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하주화기자 usj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