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화루 누각에서 즐기는 풍류 한마당
태화루 누각에서 즐기는 풍류 한마당
  • 강현주
  • 승인 2018.10.14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예총, 18일 문화콘서트 개최
남궁옥분·조아람씨 등 특별 무대
(사)한국예총 울산광역시연합회는 오는 18일 오후 6시 30분 태화루 광장 특설무대에서 '풍류' 공연을 연다.  사진은 이날 공연을 펼치는 가수 남궁옥분.
(사)한국예총 울산광역시연합회는 오는 18일 오후 6시 30분 태화루 광장 특설무대에서 '풍류' 공연을 연다. 사진은 이날 공연을 펼치는 가수 남궁옥분.

가을향기 가득한 태화루 누각에서 즐기는 풍류 한마당이 펼쳐진다.
 (사)한국예총 울산광역시연합회(회장 이충호)는 오는 18일 오후 6시 30분 태화루 광장 특설무대에서 S-OIL 후원으로 문화콘서트 '풍류'를 연다고 밝혔다. 


 '태화루 가을향기를 품다'를 부제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울산에서 활동하는 예술인들을 비롯해 '사랑 사랑 누가 말했나' 등 수많은 히트 곡을 부른 가수 남궁옥분, 전자바이올리니스트 조아람 씨 등이 출연해 무대를 꾸민다. 진행은 97년도 대학가요제 대상 출신 라디오DJ 전선민 씨가 맡는다.


 공연의 시작은 테너 박재형이 '넬라 판타지아'와 뮤지컬 이순신 중 '나를 태워라' 등으로 무대를 연다.
 이어 가수 배향기가 '댄싱 퀸' '아모르파티'를 들려주고, 피버밴드가 '사미인곡' '날개 잃은 천사'를 선사한다. 전자바이올리니스트 조아람은 '한오백년' '굳세어라 금순아' 등을 특유의 바이올린 연주솜씨로 선보인다. 이 외에도 국악밴드 토리와 김정화 무용단, 소리꾼 김미경의 무대도 만나볼 수 있다. 


 마지막 무대는 남궁옥분 씨가 장식한다. 그는 '사랑 사랑 누가 말했나'를 비롯해 '나의 사랑 그대 곁으로'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 등을 들려준다.
 울산예총 이충호 회장은 "태화루는 S-OIL이 상당한 건립예산을 지원해 지금의 태화루가 울산의 랜드마크로 모습을 갖추게 됐다. 이번 공연 또한 울산의 대표적 글로벌 기업인 S-OIL 후원으로 진행할 수 있게 돼 감사하다"며 "많은 시민들의 관람을 바란다"고 말했다.
 강현주기자 uskhj@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