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학로 안전·학교폭력·스쿨미투 등 울산교육청-지방경찰청 공동 대응
통학로 안전·학교폭력·스쿨미투 등 울산교육청-지방경찰청 공동 대응
  • 김미영
  • 승인 2018.12.06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건찬 청장-노옥희 교육감 협의
울산시교육청 노옥희 교육감은 6일 시교육감 접견실에서 박건찬 신임 울산지방경찰청장을 만나 학교안전대책 등을 공동대응 하기로 협력하고 의견을 나눴다.
울산시교육청 노옥희 교육감은 6일 시교육감 접견실에서 박건찬 신임 울산지방경찰청장을 만나 학교안전대책 등을 공동대응 하기로 협력하고 의견을 나눴다.

울산시교육청은 앞으로 울산경찰청장과 통학로안전·학교폭력·스쿨미투 등에 공동대응 하기로 약속했다. 24대 울산경찰청장으로 취임한 박건찬 울산경찰청장이 6일 울산시교육청을 방문, 노옥희 교육감을 예방하고 학교안전대책과 관련해 의견을 교환했다.

노옥희 교육감은 안전한 등굣길 확보를 위한 학교주변 안전사고 예방과 학교폭력·스쿨미투 발생 시 즉시 출동 등 협조를 요청했고, 박건찬 청장은 아이들의 교통안전을 위해서는 사전예방 차원의 안전교육이 필요하다며 통학로를 직접 방문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학교폭력 예방에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적극적인 협조를 하겠다고 약속했다.

노 교육감과 박 청장은 스쿨존 내 교통사고 예방과 등굣길 점검을 위해 학교 현장을 함께 방문하기로 도 했다.

박 청장은 "한 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울산교육에 적극 공감한다"며 "한 명의 시민도 포기하지 않는 울산경찰이 될 것"을 약속했고, "시민에게 다가가는 경찰, 시민과 함께 호흡하는 울산경찰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미영기자 myidah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