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14일부터 설명절 성수식품 민관 합동점검
북구, 14일부터 설명절 성수식품 민관 합동점검
  • 정혜원
  • 승인 2019.01.1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북구는 설 명절을 앞두고 명절 성수식품 제조·판매업소에 대한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북구는 오는 14일부터 24일까지 제수용·선물용 식품 등 설 성수식품 제조·판매업소 40곳에 대한 위생점검을 펼친다. 담당 공무원과 소비자 식품위생감시원 등 4개반 12명의 합동 점검반을 편성해 점검업소의 위생관리 전반에 대해 점검한다.
북구는 이번 합동점검에서 적발된 업소에 대해 경미한 사항은 현지 시정조치하고, 중대한 위반사항은 신속하게 행정처분할 예정이다.
이들 업소에 대해서는 1개월 이내 재점검을 실시해 안전한 식품이 제조·조리·판매되도록 할 방침이다.  정혜원기자 usj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