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스프-美 솔레니스, 제지·수처리 화학 사업부 통합
바스프-美 솔레니스, 제지·수처리 화학 사업부 통합
  • 하주화
  • 승인 2019.02.1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화학기업 바스프가 자사 제지 및 수처리 화학 사업부 (paper and water chemicals business)와 미국 수처리약품 제조기업 솔레니스(Solenis)와의 통합을 완료하고 다음달 1일부터 솔레니스 명의로 판매, 서비스 및 생산능력을 제공한다.

통합된 사업부는 2017년 기준 매출액 24억 유로 (한화 3조 600억 여원)와 5,200여 명의 임직원으로 구성된다. 바스프의 지분율은 49%이며 나머지 51%는 클레이튼, 두빌리어 앤 라이스(Clayton, Dubilier & Rice) 펀드와 솔레니스가 보유하게 된다.

바스프는 실적 결산 시 지분법을 적용해 바스프가 보유한 솔레니스 지분의 순이익을 사업부의 특별항목 이전 영업이익에 포함하고 바스프 그룹 차원으로는 기타 부문 영업이익에 포함할 예정이다. 하주화기자 usj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