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학교업무 재구조화 돌입
울산교육청, 학교업무 재구조화 돌입
  • 김미영
  • 승인 2019.02.11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원·행정직 등 추진단 구성 발족
월1회 협의회 교육활동 중심 개편
표준안 마련으로 업무 효율성 강화

울산시교육청은 11일 '학교업무정상화추진단' 구성을 통해 학교업무 재구조화에 돌입했다.
시교육청은 학교구성원들의 협력과 소통으로 교육활동 중심의 학교 업무 재구조화를 통해 학생들의 교육활동지원에 전념하는 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교원, 행정직, 교육실무원 대표로 구성된 '학교업무정상화추진단'을 발족했다. 


학교업무정상화추진단은 교육국장을 단장으로, 현장교원 및 교원단체, 노동조합 등의 추천을 통해 30여명(교감, 행정실장 및 주무관, 유초 중고특수 교사, 교육업무실무원 포함)으로 이뤄진다.
단위학교 구성원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한 후 학교급별 협의회를 통해 합의된 방안을 제시하는 역할을 한다.


추진단은 매월 1회 정기적인 협의회를 갖고 영역별 학교구성원의 업무분석을 통해 학교 및 교육청의 불필요한 사업, 축소할 사업, 교육지원청으로의 학교 이관 사업을 발굴하며 울산형 교무행정지원팀 구성을 통한 교육활동 중심의 학교시스템 구축 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
특히, 학교업무영역을 교육활동, 교무행정, 일반행정으로 명확히 하는 '교직원 행정업무 적정화를 위한 학교업무표준(안)'을 마련하고 교육업무실무원에게 부여 가능한 업무들을 제시해 단위학교 '교무행정업무지원팀' 구성이 실제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한다.       김미영기자 myidaho@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