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 마인드셋' 갖고 과감한 도전 나서야"
"'성장 마인드셋' 갖고 과감한 도전 나서야"
  • 김미영
  • 승인 2019.02.1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NIST 2019 학위수여식
석·박사 등 1,043명 배출

UNIST(총장 정무영)은 12일서 '2019년 학위수여식'을 개최했다. 학위수여식에서는 학사 729명, 석사 198명, 박사 116명 등 총 1,043명이 학위를 받았다. 이로써 UNIST는 올해 졸업생을 포함해 학사 3,360명, 석사 864명, 박사 295명 등 총 4,519명의 과학기술인재를 배출했다.

 

12일 UNIST 교내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 학위수여식'에서 정무영 총장이 졸업생들에게 학위를 수여하고 있다.  유은경기자 usyek@
12일 UNIST 교내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 학위수여식'에서 정무영 총장이 졸업생들에게 학위를 수여하고 있다. 유은경기자 usyek@

 

 

 

#내외귀빈 2천여명 졸업생 새출발 축하
정무영 총장은 졸업생들에게 "어느 때보다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세계에서 여러분의 꿈을 이뤄내기 위해선 끊임없는 자기혁신과 변화가 필요하다"며 "자신의 능력이 얼마든지 개선될 수 있다는 '성장 마인드셋'을 갖고 과감한 도전에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행사에는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 김경진 국회의원, 이상헌 국회의원, 송병기 울산시 경제부시장, 황세영 울산시의회 의장, 이선호 울주군수, 이현순 UNIST 이사장, 조무제 전 UNIST 총장을 비롯해 내외귀빈 2,00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올해 학위수여식은 UNIST 초대 총장 예봉 조무제 박사가 기부한 발전기금으로 마련한 '예봉우수학위논문상(Yebong Best Dissertation Award)'신설됐다. 예봉상 첫 수상은 신동빈 박사다. UNIST 물리학과 대학원 재학 중 21편의 SCI급 논문 작성에 참여했다.

학부 졸업생 가운데는 김주현 자연과학부 학생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우수한 성적을 거둔 것은 물론 각종 봉사활동을 통해 나눔을 실천해온 점을 인정받았다. 나노생명화학공학부 학생과 윤세준 경영학부 학생이 각각 이공, 경영계열의 수석졸업자로 이름을 올리며 UNIST 총장상을 수상했다.

#신동빈 박사 예봉상 첫 수상 영예
이사장상에는 양성은 신소재공학부 학생이, 울산광역시장상에는 서다혜 학생이 선정됐고, 김소연 도시환경공학부 학생이 울주군수상을 받았다.또한 이수민 디자인 및 인간공학부 학생이 경남은행장상, 한상우 경영공학부 학생이 LS그룹상을 수상했다.

대학원 졸업자 중 우수 연구자를 선정하는 '연구우수박사생(UBRA, UNIST Best Research Award)'에는 에너지공학과 류재건, 신소재공학과 이승진, 도시환경공학과의 권성우 박사가 선정됐다.   김미영기자 myidaho@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