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 학생들이 알려주는 현명한 투자 방법
울산대 학생들이 알려주는 현명한 투자 방법
  • 강현주
  • 승인 2019.02.2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학 전공 15명 '계란으로…' 출간
총 5장 또래 청년들에 알기 쉽게 구성

울산대학교 사회과학부 경제학전공 학생 15명이 직접 적은 경제이야기 '계란으로 바위치기' (도서출판 부크크)를 출간했다.
울산대 사회과학부 경제학전공 이희수, 조훈식, 이민형, 이영신 등 15명의 학생들은 경제학 강의를 들으며 직접 펀드투자에 나서본 경험을 이 책 속에 담아냈다.


당장 사용할 돈도 부족한 대학생들이 미래를 위해 큰돈을 투자하기란 쉽지 않다. 이런 상황에서 아무런 경험 없이 취업 후 투자를 하게 된다면 더 큰 위험이 닥칠 수 있다. 이 책은 대학생 때 싼값으로 쌓은 투자에 대한 경험을 바탕으로 현명한 투자자로 거듭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준다.


책은 △투자성향보고서 △펀드의 정의와 종류 △펀드 투자 경험 △초보자들의 실수와 정보수집법 △파산/개인 회생 등 5장으로 구성돼 있으며, 대학생들이 또래에게 설명하듯 알기 쉬운 말로 풀어썼다.


저자로 참가한 울산대 경제학전공 권승태 씨는 "현명한 투자를 하기 위해서는 많은 정보가 필요한데 대학생은 현명한 투자를 위해 수집할 수 있는 정보가 한정적"이라며 "전문가에게 자산을 맡기는 펀드가 대학생으로는 가장 좋은 투자 방법"이라 설명했다.  강현주기자 uskh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