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절기와 함께하는 슬기로운 농촌생활'
'24절기와 함께하는 슬기로운 농촌생활'
  • 강현주
  • 승인 2019.02.2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곡박물관, 토요 어린이 체험
3월~12월 첫째 주 다양한 학습
울산대곡박물관이 2019년 토요 어린이 체험학습으로 '24절기와 함께하는 슬기로운 농촌생활'을 운영한다. 사진은 지난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의 모습.
울산대곡박물관이 2019년 토요 어린이 체험학습으로 '24절기와 함께하는 슬기로운 농촌생활'을 운영한다. 사진은 지난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의 모습.

울산대곡박물관(관장 신형석)이 2019년 토요 어린이 체험학습으로 '24절기와 함께하는 슬기로운 농촌생활'을 운영한다.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이 프로그램은 24절기에 담긴 우리 조상들의 지혜를 엿볼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기간은 3월부터 12월까지 매월 첫째 토요일 오후 2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진행된다.


 한해 농사를 준비하고 농작물을 관리하는 시기인 3월부터 7월까지는 반려식물 심기, 논 모내기·논 고사(告祀) 체험 등으로 꾸며진다.
 또 한해 농사를 마무리하고 풍요와 여유를 느끼는 시기인 8월부터 12월까지는 대곡천 자연·문화유산 야외답사, 추수와 탈곡, 겨울 김장 체험 등으로 구성됐다.


 첫 시간으로 열리는 토요 어린이 체험학습은 다음달 9일 '봄(春)이 와요, 새싹이 자라요' 라는 주제로 개최된다.
 이날 체험학습에서는 '영등할만네' 바람과 대곡천의 봄을 알리는 식물 등을 알아보고, 상추, 파 등 채소 모종에 자연에서 채집한 재료를 꾸며 나만의 미니 채소밭을 만들어 볼 계획이다.


 참가 대상은 초등학교 1~6학년 30명으로, 오는 25일 오전 9시부터 울산대곡박물관 누리집에서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다. 문의 052-229-4781
강현주기자 uskhj@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