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북구,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 정혜원
  • 승인 2019.03.1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북구는 지역 청년과 중소기업, 사회적기업을 위한 2019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을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북구에 위치한 유망 중소기업에 청년 인재를 인턴으로 지원하는 중소기업 청년인턴 지원사업과 청년의 사회적경제로의 진출을 도와주는 사회적기업 청년 취·창업 멘토 스쿨을 운영함으로써 청년 구직난을 해소하고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이달 중 수행기관 선정 절차를 거쳐 세부적인 참여조건과 신청절차 등을 공고할 계획이다.

북구는 청년 일자리 문제 해결을 위해 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에 공모해 3억5,000만원의 국비를 확보했으며, 이번 사업에는 국비 포함 총 8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북구 관계자는 "갈수록 어려워지는 경제환경 속에서 구직자와 기업 등 북구민들이 조금이라도 힘을 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지속적인 발전을 이끌어 내는 다양한 일자리 정책을 개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혜원기자 usj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