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소 6개월만에 또 주먹질 50대 징역 1년
출소 6개월만에 또 주먹질 50대 징역 1년
  • 전우수
  • 승인 2019.03.14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수폭행으로 실형을 살고 나온 지 6개월 만인 누범기간에 다시 같은 범죄를 저지른 5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2형사단독(판사 박성호)은 특수상해죄로 기소된 A(51)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고 14 밝혔다. A씨는 지난 2017년 12월 울산시 중구의 한 음식점에서 술을 마시다 욕설을 한다는 이유로 주먹과 도마로 B씨의 얼굴을 때려 2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동종 범죄 전력이 많고 특히 지난 2016년 10월 특수상해죄로 실형을 받고 출소한 지 6개월 만에 다시 같은 범행을 저질러 죄질이 좋지 않다"며 선고 이유를 밝혔다.  전우수기자 usjw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