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구대암각화 서예대전 수상작 전시회
반구대암각화 서예대전 수상작 전시회
  • 강현주
  • 승인 2019.03.28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 '고래이야기' 등 287점
울산문예회관서 4월 1일까지
다음달 1일까지 울산문화예술회관 전관에서 열리는 '제7회 반구대암각화서예대전' 수상작 전시장 전경.
다음달 1일까지 울산문화예술회관 전관에서 열리는 '제7회 반구대암각화서예대전' 수상작 전시장 전경.

 

'제7회 반구대암각화서예대전' 수상작 전시회가 지난 27일 시상식을 시작으로 울산문예회관에서 열리고 있다.
전시는 오는 4월 1일까지 문예회관 내 전시장 전관(1~4전시장)에서 열린다.


반구대암각화서예대전은 세계적인 문화유산인 국보 285호 반구대 암각화와 국보 147호 천전리 각석을 국내외적으로 널리 알리기 위한 대회다.
이번 수상작 전시회에서는 대상인 김태성 씨의 '고래이야기(문인화)'를 비롯한 입상작 287점을 만나볼 수 있다.


이상문 반구대암각화서예전운영위원장은 "울산 대곡천 암각화군의 역사 문화적 가치를 전국에 알리고 동참하는 이들과 함께하고자 서예대전을 이끌고 있다"며 "반구대암각화 세계문화유산등재를 이루는데 이번 전시가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현주기자 uskh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