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농·특산물 베트남 수출 확대 나선다
울주군, 농·특산물 베트남 수출 확대 나선다
  • 전우수
  • 승인 2019.04.2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도 호치민서 종합 판촉전 개최
배즙·배잼·전통주 등 품목 다양화

울주군이 농·특산물의 베트남 수출 확대에 나선다. 울주군은 베트남에 대한 울주 농산물에 대한 판로를 확대해 올 한해 배, 단감, 알로에 등 울주 지역 주요 농산물 수출 물량이 300t에 13억 원 가량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지난해 베트남 수출에 93t 2억2,500만원보다 207t이 증가한 것이다.


군은 특히 그동안의 전통적 농산물 품목 외에 배즙, 배잼, 배빵, 전통주 등도 신규로 수출할 계획으로있는 등 수풀품목도 더욱 다양화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군은 베트남 수출 판로 확대를 위해 지난해 10월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처음으로 '울주농식품 종합판촉전'을 가졌다. 이어 올해는 베트남에서 가장 큰 도시인 호치민에서 '울주농식품 종합판촉전'을 개최할 계획이다.


군은 이와 관련해 22일 오후 군수실에서 베트남 현지 무역회사인 탕안(THANG ANH) 대표 트라반 탕(TRAN VAN THANG) 등 관계자를 초청해 울주 농식품의 베트남 수출확대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농산물유통공사(aT) 부산울산지사 장지희 과장과 한국수출업체인 K팜 영농조합법인 임만석 대표, 이용진 서생농협장이 함께 참석해 올해 수출 계획물량 및 품목과 베트남 울주 농식품 종합판촉전 행사에 대해 협의했다.  전우수기자 usjw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