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지역 병원, 어버이날 이벤트로 웃음꽃 가득
울산지역 병원, 어버이날 이벤트로 웃음꽃 가득
  • 강현주
  • 승인 2019.05.08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지역 병원들이 어버이날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열고 어르신들에게 웃음을 드리는 하루를 보냈다.

혜명심의료재단 울산병원은 8일 어버이날을 맞아 입원환우 중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행사를 실시했다.
혜명심의료재단 울산병원은 8일 어버이날을 맞아 입원환우 중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행사를 실시했다.

# 울산병원 - 어르신 카네이션 선물
혜명심의료재단 울산병원(이사장 임성현)은 8일 입원환우 중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행사를 실시했다.
 어버이의 은혜에 감사드리고 빠른 쾌유를 기원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이주송 병원장을 비롯해 김장년 행정부원장, 박미화 간호부장 등 주요 보직자와 120여명의 어르신들이 참석했다.


 이주송 병원장은 "병원직원들이 정성껏 준비한 카네이션을 달아드릴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울산병원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의료법인 내경의료재단 울산제일병원 은 어버이날을 맞이해 8일 입원 중인 노인환자 100여명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행사를 열었다.
의료법인 내경의료재단 울산제일병원 은 어버이날을 맞이해 8일 입원 중인 노인환자 100여명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행사를 열었다.

# 제일병원 - 100명 환자에 꽃 전달
의료법인 내경의료재단(이사장 김종길)울산제일병원(병원장 이 완)은 8일 입원 중인 노인환자 100여명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행사를 열었다.
 이번 행사에선 카네이션 달기 외에도 음식과 다과를 나누며 어버이 은혜에 감사하는 마음을 다시 한 번 갖는 계기를 마련했다.

우아의료재단 길메리재활요양병원이 8일 병원 내 공원에서 어버이날 효사랑 나눔 잔치를 개최했다.
우아의료재단 길메리재활요양병원이 8일 병원 내 공원에서 어버이날 효사랑 나눔 잔치를 개최했다.

# 길메리요양병원 - 효사랑 잔치
우아의료재단(이사장 김양희) 길메리재활요양병원(반구동 병원장 송의수·달동 병원장 김원배)도 8일 병원 내 공원에서 어버이날 효사랑 나눔 잔치를 개최했다.
 '입원환자 및 보호자와 함께하는 아름다운 동행'을 주제로 마련된 이날 행사에서 직원들은 환자에게 카네이션 달아주기 등을 통해 어버이 은혜에 감사하는 시간을 가졌다.


 노인스포츠지도강사의 맨손체조 교육과 오명래 한국무용단의 무용 공연이 실시됐으며, 반구동길메리병원에서는 '하하하 예술단'의 공연도 이어졌다.
 김양희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어버이날을 맞이해 입원중인 어르신들을 모시고 효도 큰 잔치를 열게 됐다"며 "많은 가족 분들과 외부 자원봉사자 분들이 잔치에 함께 참여해 더욱 뜻 깊은 자리가 됐다"고 전했다.
강현주기자 uskhj@ulsanpress.net

울들병원이 8일 어버이날을 맞아 미용사들의 재능기부로 환우들을 위한 '사랑의 이·미용봉사'를 진행했다.
울들병원이 8일 어버이날을 맞아 미용사들의 재능기부로 환우들을 위한 '사랑의 이·미용봉사'를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