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정보산업진흥원, 일-가정 양립·양성평등 문화 선도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일-가정 양립·양성평등 문화 선도
  • 김지혁
  • 승인 2019.06.11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보건복지협회와 MOU
자녀돌봄휴가제도 도입 등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인구보건복지협회 울산지회는 11일 울산벤처빌딩 강의장에서 저출산 극복과 일·가정 양립의 직장문화 조성 및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저출산·고령화 사회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이해하고 결혼 및 출산에 대한 긍정적 인식 함양과 직장 내 일·가정이 조화로운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장광수 울산정보산업진흥원장은 부임 이후 일·가정 양립과 양성평등 문화 조성을 위해 자체적으로 '가족 사랑의 날, 시차출퇴근제, 자녀돌봄휴가제도, 육아휴직제도 등' 다양한 제도를 추진하고 있으며, 또 인구보건복지협회를 통한 직원 교육 등으로 변화하는 조직 환경에 맞는 조직문화개선과 가족친화적 근무환경 조성에도 힘쓰고 있다.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장광수 원장과 인구보건복지협회 울산지회 김형곤 본부장은 11일 울산벤처빌딩 강의실에서 저출산 극복과 일·가정 양립의 직장문화 조성 및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장광수 원장과 인구보건복지협회 울산지회 김형곤 본부장은 11일 울산벤처빌딩 강의실에서 저출산 극복과 일·가정 양립의 직장문화 조성 및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장광수 원장은 "세계 최저 수준의 저출산 극복을 위해 결혼 및 출산에 대한 긍정적 인식 함양과 일·가정의 조화로운 삶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개선이 선행되어야 하며, 이번 협약을 통해 이러한 직장문화를 확산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인구보건복지협회 김형곤 본부장은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인구보건복지협회는 양성평등과 일·생활 균형을 통한 인구위기 극복이라는 공동의 지향점을 가진 기관"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일·가정 양립 및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사업에 함께 노력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결혼 및 출산율 회복을 위한 상호 홈페이지 및 카페, SNS를 통한 교육·행사 및 홍보 지원 △임신·출산·육아·양성평등·인구 및 성교육 지원 등을 주요 협력사항으로, 진흥원 직원들의 임신·육아에 대한 인식변화와 참여확대를 통한 공공기관 일·가정양립의 모델 개발과 문화 확산 교육 등을 위해 상호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김지혁기자 uskj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