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계고 투자·고졸취업 지원 확대 요청
직업계고 투자·고졸취업 지원 확대 요청
  • 김미영
  • 승인 2019.06.13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 교육감, 지방교육재정회의 참석
신설학교 이행 조건등 현안도 건의
기재부, 특성화고 경쟁력 강화 약속
노옥희 울산교육감이 '2019년도 지방교육재정전략회의'에서 고졸취업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 등을 요청했다
노옥희 울산교육감이 '2019년도 지방교육재정전략회의'에서 고졸취업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 등을 요청했다

울산시교육청은 노옥희 울산교육감이 '2019년도 지방교육재정전략회의'에서 고졸취업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 등을 요청했다고 13일 밝혔다.

교육청-교육부 등이 함께 지방교육재정 투자방향 논의 차원에서 열린 회의에는 부총리, 각 시도 교육감, 청와대 정책실장·사회수석·교육비서, 기재부 차관, 교육부 차관 등이 참석했다.

노 교육감은 마이스트고처럼 직업계고에 대한 투자를 확대해 줄 것과 취업지원관을 늘려줄 것을 요청했다. 노 교육감은 "선 취업 후 대학 진학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고 고졸취업도 대규모 지원을 통해 확대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저출산 시대에 잠재력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인력확보 가능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최근 지역 현안이 되고 있는 신설학교 조건부 이행과 관련하여 교부금 반납이 과다하게 발생할 우려가 있다고 설명하고 이행조건을 변경해 줄 것도 요청했다. 이에 대해 기재부는 "특성화고별 전문화를 통해 경쟁력과 취업률을 높이고, 취업확대도 적극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김미영기자 myidah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