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과학대 18대 노조 공식 출범
울산과학대 18대 노조 공식 출범
  • 김미영
  • 승인 2019.06.16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만호 위원장 "조합원 권익 향상"
울산과학대학교 제18대 노동조합이만호 위원장이 공식 출범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울산과학대학교 제18대 노동조합이만호 위원장이 공식 출범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울산과학대학교(총장 허정석) 제18대 노동조합이 공식 출범했다.
 노동조합 위원장 선거에 단독 입후보한 울산과학대 학생복지팀 이만호(48) 부장은 전체 유효조합원 53명 조합원 가운데 45명이 투표해 이중 99%에 해당하는 찬성 44표를 얻어 제18대 노동조합 위원장이 됐다.


 이만호 위원장과 울산과학대 제18대 노동조합을 함께 이끌어간 집행부는 수석부위원장 장호승(교무팀), 부위원장 박명관(공동훈련센터), 사무국장 박동철(입학·홍보팀) 씨로 구성됐다.


 이만호 위원장은 "과학대 교직원이 대학의 3주체 중 하나로서 대학의 경쟁력 제고에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만큼, 조합원들이 충분하고 안정적인 보상 및 실질적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권익 향상과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미영기자 myidaho@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