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베뉴 사전계약 돌입
현대차, 베뉴 사전계약 돌입
  • 하주화
  • 승인 2019.06.19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영업점서 24일부터 시작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의 하반기 첫 신차 베뉴(사진)가 사전계약에 돌입한다.

현대차는 엔트리 SUV '베뉴'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24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1.6 가솔린 모델 △스마트 △모던 △FULX 등 3가지 트림으로 각각 운영된다. 판매 가격은 △스마트 1,473만~1,503만 원(수동변속기 기준), 1,620만~1,650만 원(무단변속기 기준) △모던 1,799만~1,829만 원 △FLUX 2,111만~2,141만 원 범위 내에서 각각 책정될 예정이다.

베뉴는 세련되면서도 실용적인 삶을 추구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엔트리 SUV다. 베뉴만의 독점적인 캐스케이딩 그릴과 과감한 사이드 캐릭터 라인, 와이드해 보이는 범퍼 디자인으로 스포티한 정통 SUV 스타일을 완성했다. 하주화기자 usj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