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젖 먹고 쑥쑥 자라 튼튼한 우리 아이
엄마젖 먹고 쑥쑥 자라 튼튼한 우리 아이
  • 조홍래
  • 승인 2019.08.21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간호사회, 건강한 모유 수유아 선발대회 성료
생후 4∼6개월 아기 105명 참가 애착·성장발달등 심사
울산광역시간호사회는 유니세프가 지정한 세계모유수유주간을 맞아 21일 울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제15회 건강한 모유 수유아 선발대회'를 개최했다.
울산광역시간호사회는 유니세프가 지정한 세계모유수유주간을 맞아 21일 울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제15회 건강한 모유 수유아 선발대회'를 개최했다.

울산광역시간호사회(회장 이경리)는 유니세프가 지정한 세계모유수유주간을 맞아 21일 울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제15회 건강한 모유 수유아 선발대회'를 개최했다. 이 선발대회는 울산시와 간호사회가 모유의 중요성을 홍보하고 모유수유 실천 가족들을 격려하고자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번 선발대회에는 시 간호사회 누리집 신청을 통해 울산에 사는 생후 4∼6개월 105명의 아기가 참가했다. 소아청소년과 의사, 아동간호학 교수, 국제모유수유 전문간호사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아기의 성장, 신체검사 및 발달, 모유수유 실천, 모아 애착, 건강지수 등 총 8개 영역의 심사 기준에 따라 우수아기를 선발했다. 심사를 거쳐 선발된 우수아기들에게는 으뜸상 1명, 버금상 3명, 다솜상 3명, 협찬사상 5명 등 총 12명에게 상이 주어졌다.

으뜸상에 한성우(6개월), 버금상에 편지율(6개월), 김라움(5개월), 최정우(4개월) 다솜상에 강찬(5개월), 박재훈(6개월), 안찬민(4개월)이 선정됐다. 프뢰벨상에는 박준후(5개월), 모유사랑상에 손이준(4개월), 아이통곡상에 홍하린(6개월), 김진석(5개월), 키즈스콜래상에 오혜윤(4개월)이 선정됐다.

선발된 아기에게는 금메달, 유아용품 등 각종 부상을 수여했다. 이 밖에도 105명의 참가 아기 전원에게 냉·온 이유식가방, 아기 패드,  스킨케어, 미아방지용 이름표 등 소정의 선물이 주어졌다. 이날 부대행사로 가족 어울림 한마당, 캐리커쳐, 전문 모유수유 상담코너, 유아독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마련돼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조홍래기자 usjh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