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원주·조성백·송시내·정덕인·김영인
정원주·조성백·송시내·정덕인·김영인
  • 강현주
  • 승인 2019.09.04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문협 신인상 5명 선정

(사)한국문인협회 울산광역시지회(회장 정은영·이하 울산문협) 신인상 당선작이 발표됐다.
울산문협은 지난 3일 울산문학공간 글밭에서 응모작에 대한 심사를 개최한 결과 △시부문 정원주(울산) 씨의 '이음매' △소설부문 조성백(울산) 씨의 단편소설 '존 그레이' △수필부문 송시내(울산) 씨의 '객석에서' △시조부문 정덕인(울산)씨의 '손의 말' △아동문학부문 김영인(경기도 구리시) 씨의 '핫스팟'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심사평에서 시부문 박정옥 심사위원은 "당선작 '이음매'는 노동현장에서 치열하게 살아온 현장감이 돋보였다"고 평했고, 소설부문 전혜성 심사위원은 "'존 그레이'는 긴장감 있게 사건을 전개해 나간 것과 제목이 주는 시선 끌림이 한몫을 했다"고 선정이유를 밝혔다.
울산문협 정은영 회장은 "울산보다 타 지역에서 응모가 많이 늘어나고 있는 것은 울산문학 신인상을 통한 등단이 자랑스럽게 여기는 이들이 늘고 있기 때문"이라며 "당선자는 본인이 희망할 경우 울산문협 회원으로 가입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며 기성 문인으로 대우한다"고 전했다.                                                           강현주기자 uskh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