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내년 당초예산 2,910억 의회 제출
동구 내년 당초예산 2,910억 의회 제출
  • 김가람
  • 승인 2019.11.18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 1,570억으로 가장많아

울산 동구는 오는 2020년 당초예산으로 올해보다 9.6% 증가한 2,910억 원을 편성했다. 이 가운데 일반회계는 2,887억 원, 특별회계 23억 원이다. 기초연금과 보육료, 아동수당 지급과 조선업희망센터와 퇴직자지원센터 운영, 공공근로 및 희망일자리 사업 등 사회복지 분야에 가장 많은 53.9%인 1,570억 원을 편성했다.


서부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방어진항 일원 도시 재생사업, 일산진지구 주거환경 개선사업 등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에 7%인 203억 원, 보밑항 해양연안 체험공원, 방어진 바다소리길, 슬도 수산생물 체험장 조성과 물놀이장 운영 등 농림 해양수산 분야에 3.8%인 112억 원을 편성했다.


또 문화 및 관광분야에 2.7%인 78억 원, 학교 교육경비 보조사업, 냉난방비 지원사업, 친환경 및 무상급식 지원사업, 평생학습 지원사업 등 교육분야에 1.6%인 46억 원을 각각 편성했다. 이번 예산안은 의회 심의 의결을 거쳐 다음달 중으로 확정된다.  김가람기자 uskk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