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오늘부터 율리 신청사시대
울주군, 오늘부터 율리 신청사시대
  • 정두은
  • 2017.12.25 19:3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사차량 끌기·액막이·지신밟기 등 입주 행사
울주군 신청사 이사 기념식이 22일 청량면 율리에 위치한 울주군 신청사에서 열린 가운데 신장열 울주군수, 이경걸 울주부군수, 한성율 울주군의회 의장, 군의원 등 참석자들이 액막이 박깨기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노윤서기자 usnys@
울주군 신청사 이사 기념식이 22일 청량면 율리에 위치한 울주군 신청사에서 열린 가운데 신장열 울주군수, 이경걸 울주부군수, 한성율 울주군의회 의장, 군의원 등 참석자들이 액막이 박깨기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노윤서기자 usnys@

울주군이 55년 간의 중·남구에서의 타향살이를 청산하고 26일 행정구역인 청량면 율리 일대에 새천년을 기원하는 새 둥지를 틀었다.

군 청사 이사작업은 22~24일 사흘간 집중됐다.이사가 시작된 22일 오후 2시부터는 구청사와 신청사에서 이사차량 환송행사를 비롯 신청사 액막이 행사, 입주고유제, 직인 전달식 등의 행사가 각각 열렸다.

구청사에서는 이삿짐 상차 퍼포먼스, 팥이 든 옹기 차량 상차, 환송 퍼포먼스(손 흔들기)로 직원들이 청사를 떠나는 섭섭함과 아쉬움을 달랬다. 신청사에서는 풍물 지신밟기, 이사차량 끌기, 팥 뿌리기, 입장전 박깨기 퍼포먼스 등 액막이 행사를 통해 제2의 울주군 도약을 다짐했다.

신장열 울주군수는 "감회와 아쉬움 등이 남지만, 신청사에서 군민들을 위한 보다 향상된 양질의 봉사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정두은기자 jde0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