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축총림 통도사 신임주지에 현문 스님
영축총림 통도사 신임주지에 현문 스님
  • 이수천
  • 2019.05.29 20:3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림·불교발전 힘 보탤 것"

영축총림 통도사 새 주지로 현문스님(사진)이 임명됐다.

불교 조계종 총무원은 29일 오전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영축총림 통도사 신임 주지 현문스님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원행 총무원장은 이날 "종단의 여러 불사에 많은 협조를 부탁드리며, 통도사 대중들과 화합해 본사를 잘 이끌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현문스님도 "방장스님의 뜻을 잘 받들어 미력하나마 총림과 불교발전에 힘을 다하고자 한다"고 답했다.

1971년 통도사 승가대학을 졸업한 뒤 표충사 주지 서리, 영축총림 통도사 주지 등을 역임한 바 있는 현문스님은 명근스님을 은사로 1966년 사미계를, 1970년 구족계를 수지했다.

불보종찰 통도사 영축총림 주지는 방장 스님 추천으로 총무원장이 임명한다. 현문스님 임기는 5월 30일부터 2023년 5월 29일까지 4년이다. 이수천기자 lsc@ulsanpress.net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