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유생들의 한글사랑
외국인 유생들의 한글사랑
  • 유은경
  • 승인 2019.10.09 23:00
  • 기사입력 2019.10.09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한글날을 맞아 울산이 낳은 위대한 한글학자 외솔 최현배 선생의 탄생 125돌을 기념하고 한글의 우수성과 매력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된 '2019 한글문화예술제'가 중구 원도심 일원에서 개최된 가운데 울산동헌 뜰에서 열린 '한글 과거제'에 참가한 외국인들이 유생 복장을 차려입고 '한글'을 시제로 이행시를 짓고 있다.  유은경기자 usyek@
9일 한글날을 맞아 울산이 낳은 위대한 한글학자 외솔 최현배 선생의 탄생 125돌을 기념하고 한글의 우수성과 매력을 널리 알리기 위해 마련된 '2019 한글문화예술제'가 중구 원도심 일원에서 개최된 가운데 울산동헌 뜰에서 열린 '한글 과거제'에 참가한 외국인들이 유생 복장을 차려입고 '한글'을 시제로 이행시를 짓고 있다. 유은경기자 usye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