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산동 술집서 불법체류자 무더기 적발
삼산동 술집서 불법체류자 무더기 적발
  • 정혜원
  • 승인 2020.01.13 23:00
  • 기사입력 2020.01.13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입국사무소에 13명 인계

울산의 한 술집에서 외국인 불법체류자가 무더기로 적발됐다.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13일 오전 8시 30분께 삼산동에 위치한 술집에 외국인들이 성매매를 하는 것 같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출동한 경찰은 이 술집에서 내국인과 외국인 20~30명을 발견했다. 

이들을 조사했지만 성매매 등 별 다른 범죄는 발견되지 않았다. 그러나 이 중 외국인인 남성 2명, 여성 11명 등 총 13명의 불법체류자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을 태국 국적으로 추정했으며, 출입국관리사무소로 인계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혜원기자 usj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