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검찰 조국 수사 인권침해 조사 진정
靑, 검찰 조국 수사 인권침해 조사 진정
  • 조원호 기자
  • 2020.01.13 20:1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청원 22만여명 동의 받아
비서실장 명의 인권위에 제출

청와대가 13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검찰 수사 과정에서 인권 침해가 발생한 데 따른 노영민 비서실장의 명의 진정서를 국가인권위원회에 냈다. 국가인권위는 곧바로 조사에 착수할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수사 과정에서 인권 침해가 발생한 데 따른 국가인권위 조사를 촉구한다'는 국민청원에 따라 노 실장 명의로 인권위에 공문을 보냈다고 이날 밝혔다.
현 정부 출범 이후 청와대가 인권위에 진정서를 낸 건 '조국 수사 인권 침해'가 처음이다. 서울=조원호 기자 uscw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