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친환경급식재료 식단 비율 70% 실현
남구, 친환경급식재료 식단 비율 70% 실현
  • 정혜원
  • 2020.01.13 20:3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재료 구입시 50% 지원
초중고 61개교 3만여명 혜택
남구는 13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남구청장 권한대행인 김석겸 부구청장 주재로 학교급식 관련 민·관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도 초·중·고 친환경급식비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친환경급식지원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남구는 13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남구청장 권한대행인 김석겸 부구청장 주재로 학교급식 관련 민·관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도 초·중·고 친환경급식비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친환경급식지원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울산 남구가 지역 최초로 친환경급식식재료 식단 비율 70%를 실현하기 위해 나섰다. 

남구는 13일 남구청 3층 대회의실에서 2020년도 초·중·고 친환경급식비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친환경급식지원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친환경급식지원 심의위원회는 남구청과 교육청 관계자와 학부모, 시민사회단체, 학교 영양교사, 생산자단체 등 학교급식과 관련된 민·관의 13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첫 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친환경급식재료 예산을 3억2,600만 원 증액, 친환경급식지원 연차별 종합계획과 1식단 지원단가를 7%인상했다. 또 울산지역 친환경 또는 인증유예 식재료 구입 시 50%를 지원하는 심의 안건을 의결·확정했다. 이는 친환경급식식단비율을 70%목표로 실현시키겠다는 의지다. 이로써 남구 관내 초·중·고 61개교 3만5,355명이 친환경급식비 혜택을 볼 수 있게 됐다.

앞서 지난해 남구는 친환경급식비 지원사업을 첫 시행해 울산지역농축수산 35억 원을 학교에 공급했다. 이는 울산시 타 구·군이 4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고도 울산지역농축산물을 7억 원을 공급한 것과 비교해 지역순환경제를 실현하는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정혜원기자 usj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