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올해내 국공립 어린이집 3곳 확충
남구, 올해내 국공립 어린이집 3곳 확충
  • 정혜원
  • 승인 2020.01.13 23:00
  • 기사입력 2020.01.13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집 급간식비 지원도 신설
자연체험형 놀이터 조성 사업도

울산 남구는 2020년 '아이와 부모 모두 행복한 남구만들기'를 위해 보육지원 사업을 신설·확대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첫째로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에 박차를 가한다. 오는 2022년까지 국공립어린이집 이용률을 2019년 13%에서 20%까지 끌어올리기 위해 올해는 공동주택 내 관리동 어린이집 3개소를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설치할 계획이다.

둘째로 영유아의 안전하고 균형 있는 먹거리 제공을 위해 어린이집 급간식비 지원을 신설했다. 이에 울산 남구는 예산 1억7,500만 원을 확보해 관내 어린이집 아동에게 균형잡힌 식사와 양질의 간식을 지원키로 했다.

셋째로 3월부터 보육지원체계 개편이 이루어진다. 어린이집의 보육시간이 오후 4시까지인 기본보육과 7시 30분까지 가능한 연장보육으로 구분해 연장보육시간에는 별도의 보육교사를 배치해 아이들이 보다 편안하게 지낼 수 있고 할 계획이다.

넷째로 남구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 매주 수요일 야간운영시간을 연장해 맞벌이 부부, 주간에 이용이 어려운 학부모들의 편의를 도모한다. 지난 8일을 시작된 이번 야간연장운영은 매주 수요일 오후 8시까지 연장 운영하고 있다. 장난감대여관, 그림책도서관은 오후 8시까지 운영하며, 놀이체험실 7시 40분까지 운영된다.

마지막으로 선암어린이집 야외놀이터에 자연체험형 놀이터를 조성한다. 자연체험형 놀이터는 기존 정형화된 놀이기구에서 벗어나 아이 스스로 '해보고 싶다'는 창의적인 자연체험형 놀이공간으로 탈바꿈하는 것으로 자연재료를 활용한 밧줄놀이, 나무블럭 놀이대 등의 다양한 체험놀이공간과 동식물을 관찰할 수 있는 공간 조성을 통해 아이들이 자연을 교실로 삼아 자연친화적인 환경에서 전인적 성장을 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할 계획이다. 정혜원기자 usj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