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남면 자동차부품 공장 불 화물차 추돌로 승용차 전소
삼남면 자동차부품 공장 불 화물차 추돌로 승용차 전소
  • 김가람
  • 2020.01.16 20:4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 저녁 울산은 공장에서 불이 나고 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가 발생하는 등 사고가 잇따랐다.

15일 오후 9시 17분께 울주군 삼남면의 한 자동차 부품 업체에서 불이 났다. 불은 공장동 지붕과 내부 기계 일부를 태워 소방서 추산 1억6,000만 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1시간 12분 만에 진화됐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앞서 같은 날 오후 4시 59분께 부산·울산고속도로 부산방향 4㎞지점서 승용차와 25t 화물차가 추돌하는 사고로 승용차에 불이 나 차량이 전소됐다. 운전자는 경상으로 병원 이송됐으며 사고 수습 여파로 현장 뒤 2㎞ 구간에서 한 시간가량 정체가 발생했다. 김가람기자 uskkl@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