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주요 간선도로 등 36곳 재포장
울주군, 주요 간선도로 등 36곳 재포장
  • 하주화 기자
  • 2020.04.01 20:4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억 투입 내달말까지 공사완료

울주군 도로과는 4월부터 5월까지 2개월에 걸쳐 군내 주요 간선도로와 마을안길 중 포장 상태 불량 등으로 차량통행이 불편한 36곳을 대상으로 재포장 공사를 시행한다.

재포장 대상 구간은 청량 군도 34호선 등 7곳과 범서 도시계획도로 중2-229호선 등 15곳, 서생 농어촌도로 301호선 등 23개 노선(16.5㎞)과 삼동 중리 마을안길 등 13곳(8.7㎞)이다.

사업비는 29억 원이고, 공사방법은 노면절삭 후 아스콘 덧씌우기 공법을 사용한다.

울주군은 재포장 대상지가 차량통행이 많은 주요간선도로와 주민들의 주 이용도로인 마을안길인 점을 감안, 군민들의 통행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대한 빨리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울주군은 이번 재포장공사를 통해 도로이용자의 만족도를 높이고, 안전사고 예방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공사기간 중에는 불가피하게 교통통제로 인해 정체와 주민 통행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대중교통 이용 등 군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하주화기자 jhh040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