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천 철장 (達川 鐵場)…(72) 울산의 문화재
달천 철장 (達川 鐵場)…(72) 울산의 문화재
  • 울산신문
  • 2020.05.20 01:34
  • 0
  • 온라인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갤러리U

소재지 : 울산 북구 달천동 1-7 외
울산광역시 기념물 제40호
지정일 : 2003년 4월 24일
시대 : 삼한

달천 철장. (뉴비전아트포럼 제공)
달천 철장. (뉴비전아트포럼 제공)

철장이란 철의 원료인 토철, 또는 철광석을 캐던 곳을 말한다. 
북구 달천동 및 상안동 일대에 분포하는 이 유적은 원래 이름인 달내[達川]에서 유래하였으며 그 역사는 삼한시대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중국문헌 『삼국지 위서 동이전(三國志 魏書 東夷傳)』과 『후한서(後漢書)』에는 ‘한(漢)·예(濊)·왜(倭) 모두가 여기서 철을 가져가며 모든 시장에서 철을 사용하여 매매하는 것이 마치 중국에서 돈을 사용하는 것과 같다.’는 기사가 있다. 
따라서 철이 당시의 경제 발달에 크게 기여하였음을 알 수 있다.
「세종실록지리지(世宗實錄地理志)」에는 1452년 달천에서 생산된 철 12,500근이 수납되었다는 기록이 보인다.
특히, 달천의 철은 경주 황성동의 제철유적에서 출토된 철과 함께 비소(As)성분이 확인되어 역사적 중요성을 더한다. 
철을 제련하는 곳을 쇠부리(쇠불이)터라 불렀는데 달천 토철을 원료로 하는 쇠부리 터는 가까운 경주 외동읍 녹동리에서부터 멀리는 청도에까지 이르렀다.
달천철장은 2008년에 유적의 일부가 발굴되었는데, 삼한시대~조선시대의 채광[採鑛]유구, 청동기~삼한시대 집터 등이 확인되었다. 
특히 채광유구는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확인된 철광석 채광과 관련된 유적으로 학술적으로 매우 중요한 자료이다. 뉴비전 아트포럼

참여작가 : 김기태·김혜경·박철·박외득·박태영·신금종·안남용 (가나다 순) 

달천 철장. (뉴비전아트포럼 제공)
달천 철장. (뉴비전아트포럼 제공)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