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기업 투명성 확대 시민감사관 첫 회의
공기업 투명성 확대 시민감사관 첫 회의
  • 하주화 기자
  • 2020.05.21 20:4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유公, 반부패실적·계획 등 공유
의견 수렴 개선추진 윤리경영 강화
한국석유공사 윤의식 상임감사는 21일 석유공사 본사에서 윤리경영 강화와 기업투명성 확대를 위한 '제1차 석유공사 청렴시민감사관 회의'를 개최했다. 석유공사 제공
한국석유공사 윤의식 상임감사는 21일 석유공사 본사에서 윤리경영 강화와 기업투명성 확대를 위한 '제1차 석유공사 청렴시민감사관 회의'를 개최했다. 석유공사 제공

한국석유공사 윤의식 상임감사는 21일 석유공사 본사에서 윤리경영 강화와 기업투명성 확대를 위한 '제1차 석유공사 청렴시민감사관 회의'를 개최했다. 

석유공사 청렴시민감사관은 독립된 고객의 입장에서 석유공사의 부패 취약분야를 감시하고 필요한 경우 적정한 개선방안을 직접 제안할 수 있다. 또 실질적 역할수행을 위해 공사 주요사업에 대한 내부감사 및 직접참여도 가능하다.

이날 열린 회의에서 석유공사는 김명철 노무사를 청렴시민감사관으로 새롭게 위촉했고, 공사가 추진해 온 청렴·반부패 실적과 향후계획을 보고받고 이에 대한 청렴시민감사관들의 의견과 제안을 경청했다. 

석유공사는 청렴시민감사관 제도를 적극 활용해 전사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반부패·청렴활동을 더욱 활발히 전개하고 전 임직원의 윤리경영 실천노력을 생활화해 청렴 공기업으로서 이미지를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하주화기자 jhh040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