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미세먼지 저감 공익숲가꾸기
중구, 미세먼지 저감 공익숲가꾸기
  • 조홍래 기자
  • 2020.05.31 19:32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곡동·무지공원 일대
중구는 6월부터 7월까지 두 달 간 유곡동 산28-1 외 147필지 및 무지공원 일대를 대상으로 '2020년 미세먼지저감 공익숲가꾸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31일 밝혔다. 중구 제공
중구는 6월부터 7월까지 두 달 간 유곡동 산28-1 외 147필지 및 무지공원 일대를 대상으로 '2020년 미세먼지저감 공익숲가꾸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31일 밝혔다. 중구 제공

울산 중구가 미세먼지 등을 줄여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숲가꾸기에 나선다.

중구는 6월부터 7월까지 두 달 간 유곡동 산28-1 외 147필지 및 무지공원 일대를 대상으로 '2020년 미세먼지저감 공익숲가꾸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31일 밝혔다.

이 사업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생태적으로 지속 가능한 산림자원을 확보하자는 취지의 정부시책 사업이다.

중구는 그린벨트 구역으로 산림이 우거진 무지공원 일대 57.15㏊를 대상지로 선정하고, 국비와 시비, 구비 등 전체 1억4,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사업을 진행한다. 중구는 대상지의 나무들이 미세먼지저감 기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게 줄기와 가지, 잎 등의 접촉면이 최대화 되도록 조성·관리한다는 계획이다.

상층부의 경우 피압목과 열세목 등을 우선적으로 제거하는 등 적정 강도의 솎아베기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소나무류는 전량 파쇄시키고 그 외의 수목은 수집 또는 집재하게 된다.

중층부는 일부 솎아베기를 통해 공기의 흐름을 유도하고, 하층부는 최대한 존치해 미세먼지의 흡수와 흡착, 침강 등의 효과를 높일 계획이다.

중구는 사업 추진을 위해 산지소유자의 사업동의를 받은 뒤, 실시설계 결과의 면적대비 제거율에 따라 제거대상목을 선정해 벌목에 나서게 된다.

아울러 제거대상목 선정 및 벌목 과정을 관리·감독하는 산림생태 및 수목전문가를 감리로 선정해 사업의 정확성과 전문성 제고에도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조홍래기자 starwars0607@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