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노사민정 코로나 위기 극복 공동선언
남구 노사민정 코로나 위기 극복 공동선언
  • 정혜원 기자
  • 2020.05.31 19:3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차 협의회 개최 협력사업 심의
지침 준수·착한소비·고용안정 등
남구청장 권한대행인 김석겸 부구청장이 29일 남구청 회의실에서 열린 '2020년 제1차 남구 노사민정협의회'에서 코로나19 조기종식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사·민·정 위기 극복 공동선언문을 채택한 뒤 위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구 제공
남구청장 권한대행인 김석겸 부구청장이 29일 남구청 회의실에서 열린 '2020년 제1차 남구 노사민정협의회'에서 코로나19 조기종식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사·민·정 위기 극복 공동선언문을 채택한 뒤 위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구 제공

 

울산 남구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극복을 위해 노사민정이 힘을 모았다.
울산 남구는 29일 남구청 3층 회의실에서 남구 노사민정협의회 위원 16명이 참석한 가운데'제1차 울산시 남구 노사민정협의회'를 개최하고 2020년도 노사민정 협력사업 계획을 심의했다.

노사민정협의회는 지역 노사관계 안정 및 고용·노동 현안의 해결과 심의를 위해 2015년 9월 출범한 협의체로, 남구청장을 비롯하여 지역의 노사민정을 대표하는 16명의 위원들로 구성돼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19 조기종식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사민정이 위기극복에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

공동선언문은 코로나19의 확대·지속으로 구민들의 건강권이 위협받고 지역경제 침체의 위기상황에서 노사민정이 하나가 되어 방역지침 실천 및 개인위생 준수로 구민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고, 착한소비와 고용안정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 하자는 내용을 담았다.

또 지난 2019년 노사민정 협력사업 결과를 보고하고 전년도 사업성과를 반영해 노사민정협의회 운영, 노사정 기업체 현장 간담회, 노사민정 워크숍 및 소통·공감 토론회 등 5개 단위사업으로 남구 특성에 맞는 2020년도 노사민정 협력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남구청장 권한대행 김석겸 부구청장은 "코로나19로 지역경제 전반이 영향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지금의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노사민정이 함께 협력해 달라"며 "앞으로도 노사민정협의회가 협력적 노사문화를 바탕으로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혜원기자 usjhw@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