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美 조지아주 1조 투자 전기차 배터리 생산 거점 확대
SK이노, 美 조지아주 1조 투자 전기차 배터리 생산 거점 확대
  • 하주화 기자
  • 2020.06.29 20:1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3만9948㎡ 부지 2공장 설립
2023년부터 연 11.7GWh 본격가동

SK이노베이션이 미국 조지아주에 전기차 배터리 생산거점 확대에 나섰다.

29일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브라이언 켐프 조지아주 주지사는 지난 25일(미국 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SK이노베이션이 조지아 주 정부와 전기차 배터리 제2 공장 설립을 위한 9억4,000만 달러(한화 약 1조 1,300억원) 규모의 투자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또 "SK이노베이션의 이번 투자로 600여 개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로써 SK이노베이션은 조지아주에 기존 제1공장의 2,000명 고용 효과까지 합쳐 2,600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게 된다.

지난 25일 조지아 주청사에서 행사에는 켐프 주지사와 팻 윌슨 조지아주 경제개발부 장관, 톰 크로우 조지아주 잭슨 카운티 의장, 황준호 SK 배터리 아메리카 대표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이노베이션은 조지아주에 43만ft(약 3만 9,948㎡) 규모의 제2 공장을 설립해, 오는 2023년부터 연간 11.7GWh 규모의 전기차 배터리를 생산할 계획이다.

지난 2018년 9.8GWh 규모의 제1 공장 투자에 이어 이번 제2 공장 투자로, 공장이 완공되는 오는 2023년 SK이노베이션의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생산 규모는 71GWh에 달하게 된다.

SK이노베이션은 제1·2공장을 본격적으로 가동하는 2023년부터 미국 내 자동차 회사들에 안정적인 배터리를 공급하는 기반을 확보, 추가 수주가 이어질 것으로도 기대했다.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배터리 1·2공장에 대해 투자가 결정된 금액은 현재까지 총 3조 원이다. 장기적으로 총 50억달러(약 6조 원)까지 투입할 예정이다.  하주화기자 jhh0406@

☞ 울산신문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vo.la/ut4n
☞ 울산신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vo.la/xLJA
☞ 울산신문 페이스북 구독하기 ▶ https://vo.la/yUp4
☞ 울산신문 인스타그램 구독하기 ▷ https://vo.la/3jIX
☞ 울산신문 트위터 구독하기 ▶ https://vo.la/1ubY
☞ 울산신문 블로그 구독하기 ▷ https://vo.la/Kzp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