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레 운세] 2020년 8월 2일(음력 6월 13일)
[모레 운세] 2020년 8월 2일(음력 6월 13일)
  • 울산신문
  • 2020.07.30 14:5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子= 문단속에 신경써라. 36년생 뜻밖의 돈이 들어와 희색 만면. 48년생 흘러가는 물처럼 살아라. 60년생 미래를 위해 몸이 고달픔을 한탄마라. 72년생 아무리 어려운 일도 쉽게 생각해라. 84년생 발 빠르게 많이 움직이면 구한다. 96년생 단방 약은 믿을 수 없다.
丑= 금전거래는 금물이다. 37년생 금전 거래, 보증 절대 불가. 49년생 집을 비우지 않는 게 좋겠다. 61년생 독자적으로 추진하는 사업가는 길하다. 73년생 인사고과를 의식해 자기관리를 잘해라. 85년생 '가뭄에 단비'처럼 운이 트인다.
寅= 고진감래라. 38년생 속보이는 일이니 물러서라. 50년생 형편이 풀릴 때 어려운 자를 보살펴라. 62년생 훗날을 생각한다면 주위에 인심을 얻어라. 74년생 '쓴 것이 다하면 단 것이 옴'은 세상이치. 86년생 허황된 일은 삼가고 현실성을 부여해라.
卯= 주위를 너무 믿지마라. 39년생 된다.  걱정말고 결행하라. 51년생 가정이 화목하니 잡음이 없다. 63년생 무턱대고 상대를 믿다간 실망이 따른다. 75년생 회사의 비밀은 아내에게도 말을 삼가라. 87년생 집을 떠나 멀리는 움직이지 마라.
辰= 어려운 일이 풀린다. 40년생 자금만은 회전되리니 걱정 말라. 52년생 가만히 있는 게 돕는 것이다. 64년생 더욱 움직여라. 주머니를 채울 것이다. 76년생 멀리 계시는 부모님을 수시로 살펴라. 88년생 주위와의 조화가 필요하다.
巳= 더욱 채찍질이 필요하다. 41년생 내가 먼저 용서하고 감싸줘라. 53년생 예방책으로 건강진단을 해라. 65년생 발 디디는 곳에 이득이 있으니 움직여라. 77년생 투자보다 한푼 두푼 통장을 채워가라. 89년생 행하기전에 좀더 신중히 검토해라.
午= 비교적 안정적인 운이다. 42년생 손님접대는 형편대로 해라. 54년생 금전거래만 않는다면 비교적 무난하다. 66년생 지나친 양보보다 적당한 욕심은 필요하다. 78년생 외양만 치장하여 척하는 자 조심해라. 90년생 친구의 배신을 주의하라.
未= 고운 마음을 가져라. 43년생 건강체크를 해 봤으면 좋겠다. 55년생 가정에 이는 잡음은 대화로 풀어라. 67년생 한 발 물러서야 상하간 화합을 이룬다. 79년생 상대에게서 내 모습을 발견하게 된다. 91년생 둘 중의 하나를 빨리 결정해야 취한다.
申= 힘들어도 인내해라. 32년생 가족들의 협조를 요청하라. 44년생 오후들어 뜻밖의 소식을 접하겠다. 56년생 주위에 도움 받을 사람있다. 68년생 자신감으로 곤란이 범접치 못한다. 80년생 행동으로 화합을 이룬다. 92년생 친구의 말에 상처를 입는 운.
酉= 차분한 마음으로 임해라. 33년생 결자해지. 나밖에 없다. 45년생 순풍에 돛을 단 듯 매사가 순조롭다. 57년생 가족간의 화목이 세인들의 부러움을 산다. 69년생 이성간 교제는 서두르지 마라. 81년생 현실을 따르는 게 현명하다. 93년생 나 혼자 큰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알라.
戌= 매사 자신감을 가져라. 34년생 가화 만사성 이것이 진리다. 46년생 자손에게 용기를 줘라. 58년생 화목을 이끌어 내려면 양보가 필요하다. 70년생 수박 겉 핥기식으로 대충하면 안 된다. 82년생 이성간 사소한 문제로 이별될까 두렵다. 94년생 양보하면 나의 득이 된다.
亥= 비밀을 만들지 마라. 35년생 나의 진심을 보이면 성사된다. 47년생 여러 사람과 유대관계를 지속해라. 59년생 남이 어려울 때는 신의를 가지고 도와라. 71년생 내 이익만 집착하면 적을 만든다. 83년생 눈이 무섭다. 세상에 비밀은 없다. 95년생 나에게도 희망이 있음을 알라.

자료제공=도혜철학원 052-222-3055 www.울산작명도혜철학원.com

☞ 울산신문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vo.la/ut4n
☞ 울산신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vo.la/xLJA
☞ 울산신문 페이스북 구독하기 ▶ https://vo.la/yUp4
☞ 울산신문 인스타그램 구독하기 ▷ https://vo.la/3jIX
☞ 울산신문 트위터 구독하기 ▶ https://vo.la/1ubY
☞ 울산신문 블로그 구독하기 ▷ https://vo.la/Kzp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