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아건설, 토목건축부문 지역 1위 무경(기계설비)·경동이앤에스(가스시설시공) 2년 연속 정상
금아건설, 토목건축부문 지역 1위 무경(기계설비)·경동이앤에스(가스시설시공) 2년 연속 정상
  • 하주화 기자
  • 2020.07.30 20:1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지역 종합건설업체 시공능력 평가결과

올해 울산지역 종합건설업체 시공능력평가 결과 토목건축공사업에서 금아건설㈜이 1위를 차지했다. 설비건설업체 평가에서는 무경설비(주) 등이 1위를 사수했다. 

30일 대한건설협회울산광역시회와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울산광역시지회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전국 건설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 시공능력평가' 결과를 이날 공시했다. 

울산지역건설업체의 '토목건축공사업 시공능력평가 현황'을 살펴보면 금아건설㈜(토건 시공능력평가액 1,249억·전국순위 203위)이 1위를 차지했다. 또 부강종합건설㈜(988억·253위), 부명엔지니어링㈜(857억·284위), 세영종합건설㈜(698억·328위), ㈜태성건설(601억, 379위) 순으로 뒤를 이었다. 

금아건설㈜은 주택건설분야 매출성장세에 힘입어 올해 처음으로 울산지역 1위에 올랐다. 특히 재무관련 경영평가액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전국 순위도 전년도 278위에서 203위로 75계단 상승했다. 

부강종합건설㈜은 전년도 236위에서 253위로 17계단 하락했고 3위 부명엔지니어링㈜은 전년도 270위에서 284위로 14계단 밀려났다. 4위와 5위인 세영종합건설과 ㈜태성건설은 322위·406위에서 각각 6계단 하락·27계단 상승해 328위·379위를 기록했다.

이밖에 6위는 ㈜조은아이건설(504억·436위), 7위 ㈜경동이앤에스(488억·451위), 8위 ㈜큐브종합건설(429억·517위), 9위 남국종합건설㈜(408억, 548위), 10위 ㈜진산종합건설(350억, 621위)으로 집계됐다. 

지역 내 토목건축공사업외 업종별 시공능력평가액 1위는 부분멸로 '토목공사업'은 ㈜정민건설(시공능력평가액 242억), '건축공사업은 ㈜종하아이앤씨(267억), '산업환경설비공사업'은 부명엔지니어링㈜(591억) '조경공사업'은 성안건설㈜(214억)이 각각 차지했다. 

국토교통부가 매년 7월 발표하는 시공능력평가순위(이하 시평순위)는 발주자가 적정한 건설업체를 선정할 수 있도록 건설공사 실적 및 경영상태·기술능력·신인도 등을 종합평가한 것이다. 평가는 공사실적평가액과 경영평가액·기술능력평가액·신기술지정 등 신인도 평가액 요소가 감안된다. 

울산지역 설비건설업 시공능력 평가에서는 '기계설비공사업종'에서 무경설비(주)가 전년도에 이어 1위(2,354억)를 차지했고, 동일산업(1,894억), (주)제이콘(769억)이 뒤를 이었다. 또 '가스시설시공업(1종)'에서는 ㈜경동이앤에스가 전년도에 이어 1위(341억)를 사수했고, 무경설비(183억), (주)제이콘(148억) 순으로 나타났다.  하주화기자 jhh0406@

☞ 울산신문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vo.la/ut4n
☞ 울산신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vo.la/xLJA
☞ 울산신문 페이스북 구독하기 ▶ https://vo.la/yUp4
☞ 울산신문 인스타그램 구독하기 ▷ https://vo.la/3jIX
☞ 울산신문 트위터 구독하기 ▶ https://vo.la/1ubY
☞ 울산신문 블로그 구독하기 ▷ https://vo.la/Kzp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