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산사태 취약지역 97곳 점검 실시
북구, 산사태 취약지역 97곳 점검 실시
  • 정혜원 기자
  • 2020.08.11 20:0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비상연락망 변경도 확인

울산 북구가 장마 장기화에 따른 산사태취약지역 및 피해 우려지역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북구는 우선 산사태취약지역 97곳 중 주택지와 접해 있는 인명피해 우려지역 10곳에 대해 지난달 23일부터 지난 6일까지 점검을 실시했다. 시설물 상태 확인, 긴급 보수 조치 등을 진행했으며, 산사태취약지역 주민 비상연락망 변경 여부도 점검했다.
 
북구는 나머지 87곳에 대한 점검도 이달 말까지 이어갈 예정이다.
 
북구 관계자는 "계속되는 비로 인해 산사태 위험성이 높아진 만큼 수시점검을 통해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위험지역은 출입을 자제하고 호우와 태풍 등의 재난정보에 귀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정혜원기자 usjhw@

☞ 울산신문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vo.la/ut4n
☞ 울산신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vo.la/xLJA
☞ 울산신문 페이스북 구독하기 ▶ https://vo.la/yUp4
☞ 울산신문 인스타그램 구독하기 ▷ https://vo.la/3jIX
☞ 울산신문 트위터 구독하기 ▶ https://vo.la/1ubY
☞ 울산신문 블로그 구독하기 ▷ https://vo.la/Kzp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