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중지주, 두산인프라코어 예비입찰 참여
현중지주, 두산인프라코어 예비입찰 참여
  • 하주화 기자
  • 2020.09.28 19:32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DBI 컨소시엄 구성 제안서 제출

현대중공업지주가 두산인프라코어 매각을 위한 예비 입찰에 참여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지주는 이날 재무적 투자자(FI) 한국산업은행인베스트먼트(KDBI)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두산인프라코어 매각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위한 예비입찰에 제안서를 제출했다.

현대중공업지주는 지난달 초 두산인프라코어 인수를 추진한다는 보도에 대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인수를 검토한 사실이 없다"고 답변하는 등 인수설을 부인해왔다.

하지만 두산그룹이 두산인프라코어 매각의 최대 걸림돌이었던 두산인프라코어차이나(DICC) 소송에 따른 우발채무를 책임지는 방안을 논의하는 것이 알려지면서 현대중공업지주가 예비입찰 참여를 결정한 것으로 전해진다.

업계 관계자는 "두산인프라코어 매각으로 국가 핵심기술 유출 등에 대한 우려가 제기돼왔다"면서 "현대중공업지주가 두산인프라코어를 인수할 경우 세계 5위권의 건설기계 제조업체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하주화기자 jhh0406@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